처음으로고객센터
2018 현대문학 신인추천 결과를 발표합니다.
  • 잡지팀2
  • 892
  • 2018-05-28 [16:28:01]

올해는 시부문, 중 · 단편소설부문, 평론부문에서 모두 당선자를 냈습니다.
시부문에는 이희형의 「예습」 외 5편이, 중 · 단편소설부문에는 안준원의 「백희」가, 평론부문에는 조대한의 「낯선 몸으로 속삭이기」 가 당선작으로 선정되었습니다. 당선자들께 축하를 보내며, 응모해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와 격려의 인사를 전합니다. 당선작, 심사평 등 자세한 사항은 2018년 『현대문학』 6월호를 참조하시기 바랍니다.

로그인 관련 문의는 전화 02-2017-0280 로 문의해주시기 바랍니다.

Program Author: Juan Lee (Seung Hoon)